어제 저녁 벙개가 급 성사 되어 늦은 저녁시간을
( 저녁 8시 사십분쯤 끝나서 늦은 것도 아니지만,
아가타임으로는 자야할 시간이었기에) 보내는 바람에 글 업데이트가 늦었습니다^^;

어제 저희 가족과 함께 하셨던 분은 일년가까이 우붓에서 거주하고 계시는 분이었는데요, 재미있는 여러 이야기에 뀰뀰인 신경도 안쓰고 듣게 되었어요 ㅎ
렌트하신 집도 넘나 좋은게...아흑. 발리 떠나기 전 들리라는 말에 네. 꼭 들리겠슘미다.진짜로요! ㅋ

사진은 대화에 방해될 것 같아 찍지 않았고요^^ 벙개의 좋은 추억은 가족과 공유할께요!



5월 26일
남편과 데이트한 우붓이 너무 꿀 같아서 급 숙소를 정하고 1박2일로 다시 우붓을 향했습니다.
하루 숙박에다 교통 좋지 않은 우붓에서 택시와 실랑이 할게 끔찍하여 걸어서 여러 곳을 둘러볼 수 있는 몽키포레스트 근처로 숙소를 알아보았어요.
그리고 저렴하면서 뀰뀰이를 따로 재울 수 있는 데이배드나 싱글베드가 있는 호텔로요.

좋은 숙소는 아니지만 사진으로 보았을 때 깨끗하면서 더블베드+싱글베드가 들어가는 큰 방인데 3만원대 방이 있어 예약! 거기다 몽키포레스트 초근접이었습니다.




 

설레임 30%+ 두려움 70%안고 뀰뀰이와 떠나는 우붓! ㅋㅋ

 

 

 

 

 

 

Argasoka Bungalows   https://goo.gl/maps/2kSy1yDtz542

Jl. Wanara Wana, Ubud, Kabupaten Gianyar, Bali 80571 인도네시아

아르가스오카 방갈로라는 소규모 리조트입니다.
리셉션을 지나 들어가니 규모는 꽤 있던데 최신 건물은 아니었어요. 방은 간소하지만 바닥도 정말 청결하고 테라스에서 들리는 새소리와 빵빵 터지는 와이파이! 이정도에 삼만원이면 충분하지요^^

대신 여긴 생수지급 없음. 모기향,치약, 칫솔, 드라이어 등 옵션이 전무합니다. 아, 티비와 전화기도 없어요 ㅎ 티비는 원래 안보지만 리셉션 문의할게 있음 나갔다와야 하니 그건 좀 불편했어요

화장실이 ㅎㄷㄷ..엄청 넓습니다. 그래도 불이 환하여 으스스하진 않았어요^^ 리뉴얼을 한지 얼마 안된 듯 변기 욕조 모두 정말 깨끗했습니다.

다만 욕조의 수질이 좋지 않아요. 파이프가 다른 것인지 욕조 물만 흙물이 나오더라고요. 여기 숙박 하시게 되면 욕조 수도는 사용하지 마시길 바라요~

 

 

 

 

아침 일찍 나왔던 터라 아점을 먹기 위해 숙소에서 2분 거리의 마하 레스토랑을 갔습니다. 숙소 추천으로 갔고 블랙퍼스트 메뉴가 가격과 구성 모두 괜찮다고 했습니다.

Maha Restaurant & Bar    https://goo.gl/maps/M5xBXPo6hzk

Jalan Monkey Forest, Ubud, Kabupaten Gianyar, Bali 80571 인도네시아

 

오전이라 실외가 오히려 시원하여 마당으로 나왔는데 귀여운 토끼 세마리가 돌아다니고 있었어요!^^
사람하고 친하진 않았어요

뀰뀰인 토끼가 만지고 싶어 망부석이 되었지만 상대해 줄 생각이 일도 없는 토끼 ㅠ

 

 

토마토 수프는 인스턴스 맛이 나긴 했지만 뜨끈하고 부드러워 아이와 함께 먹기 좋았고요,
나시고랭도 고슬고슬하게 잘 만들어졌습니디.
25000룹인데 사떼포함에 끄루뿍도 푸짐하게 나왔어요.
티와 커피는 pot으로 주문했고요 저 머그잔에 2잔 반 나옵니다. 한 개만 주문해도 충분히 드실 것 같아요.

한시간 걸리는 차안에서와 식당에서 뀰뀰이에게 시달렸더니 반나절도 안되어 지치더라고요 숙소에서 좀 쉬다가 뜨갈랄랑의 계단식 논을 보러 나갔어요

 

 

원래는 자띠루위(jatiluwih)의 계단식 논을 보고 싶었지만 이미 지쳤는데 1시간 30분이 걸리는 그곳을 뀰뀰이와 가는 것이 불가능해 보여 가까운 뜨갈랄랑으로 갔습니다.

Tegalalang   https://goo.gl/maps/axhpsBux4TC2
Tegallalang, Gianyar, 발리 인도네시아

뜨갈랄랑과 자띠루위 두 곳 모두 엄청난 규모의 계단식 논을 볼 수 있는 곳인데요, 뜨갈랄랑이 우붓과 가까워 관광객도 많고 다소 상업적이기도 합니다.

뷰는 정말 굳굳!!

 

 

트래킹코스로 접어들면서 남편의 고행이 시작됩니다 ㅋ
길도 가파르고 좁은데다 축축한 흙길이 섞여 갈까말까 고민했는데 남편이 도전! 하겠다네요 ㅎㅎ
정말 14kg 뀰뀰이를 업고 올라가는데...전 중심 못 잡을까봐서도 도와주겠다고 못했어요.
저 나무다리 아래가 어~엄청 깊은 협곡이예요. 짜릿!

호젓하게 걸어가는 나를 향한 남편의 분노의 샷! ㅋㅋ

트래킹 코스에서 본 건너편의 모습입니다. 다닥다닥 붙어있는 커피숍,레스토랑이예요. 물도 마트에서 사면 3,800룹인데 여기서는 10,000룹 달라고 하고요.

트래킹 코스 중간중간 기원하는 돈을 달라고 사람들이 서 있어 돈을 내지 않음 못 지나갑니다.
처음에는 지역주민들이 관광객들이 버린 쓰레기도 관리해야하고 벼 망치는 부분도 보상해야 하니 내야지 싶었는데 저희가 그냥 잔돈을 내려하니까 정색하면서 둘이 만루삐아 내라고 하더라고요.
저희도 기분상해서 그냥 돌아가겠다니까 아까 내려던 돈 내고 가래요.
여기 가시게 되면 내라는 돈 내지 마시고 강하게 어필하셔서 대략 3~4,000룹 내고 지나가세요.

중간에 또 할아버지가 돈을 요구해서 뀰뀰이도 너무 무겁고 더 내고 올라갈 맘도 없어 돌아 내려갔어요.


차라리 뜨갈랄랑을 가시느니 짬뿌안 힐을 추천드립니다.


 

Campuhan Ridge Walk   https://goo.gl/maps/gq79SmJSfj42

Jalan Raya Campuan, Sayan, Ubud, Kelusa, Payangan, Kabupaten Gianyar, Bali 80571 인도네시아

짬뿌안 힐은 이번에 간 곳은 아니지만 우붓의 경험 중 Top3에 드는 장소예요^^
대략 4키로 정도 되는 코스이고 오른쪽에는 아름다운 리조트뷰가, 왼쪽에는 협곡과 계단식 논 등 장엄한 자연경관이 펼쳐지는 곳이예요.
트래킹 코스 중간에 작은 힌두사원이 있고요, 시골 슈퍼마켓에서 키우는 닭도 구경하면서 쉬셨다 더 가시거나 돌아오심 됩니다.

짬뿌안 힐은 웨딩사진 찍는 장소로도 사랑받는 곳이니 신혼 부부들 스냅사진 찍기에도 그만이지요^^

이곳의 단점은 그늘이 거의 없어요 ㅎㅎ 햇빛을 오롯이 받으며 가셔야 할 수 있으니 되도록 아침일찍 가시는 것을 추천합니다.


전 이제 사누르에 다시 왔어요! 사누르의 이 집이 마치 진짜 저희 집 같아서 문이 보이니까 막 반가운 것 있죠 ㅎㅎ

있다 저녁에 다시 돌아오겠습니다!

  1. Sunny 2022.05.29 12:19

    안녕하세요 포스팅 잘 읽었어요 저도 발리 한달살기 예정이라서 알아보다 보내려는 어린이집에 아이 보내셨길래 궁금해서 여쭤봐요. 혹시 루마끄질도 낮잠시간이 있나요? 치키몽키랑 리틀스타는 낮잠시간 언급이 없고 보육시간이 굉장히 짧고 비싸더라고요 ㅎㅎ 실례가 안된다면 알려주심 정말 감사하겠습니다💜💜💜

    • JustinPARK 2022.05.29 13:05 신고

      안녕하세요!5년 전에 갔던 경험이라 바뀌었을 수 있으니 감안해서 들어주세요^^ 낮잠시간이 있고(낮잠자는 공간이 따로 있고 그 방에는 에어컨이 있습니다) 점심은 오가닉푸드로 제공되고요,오후5시까지 보육이2 가능합니다. 일본인 친구들이 많은편이었고요, 동양권 외국인에 대한 이해도가 더 좋을 것 같아 선택했던 곳입니다 규모는 작은편이예요^^ 가격도 치키몽키스보다 저렴했었는데 기억이 잘 안나네요 ㅠ

    • JustinPARK 2022.05.29 13:05 신고

      안녕하세요!5년 전에 갔던 경험이라 바뀌었을 수 있으니 감안해서 들어주세요^^ 낮잠시간이 있고(낮잠자는 공간이 따로 있고 그 방에는 에어컨이 있습니다) 점심은 오가닉푸드로 제공되고요,오후5시까지 보육이2 가능합니다. 일본인 친구들이 많은편이었고요, 동양권 외국인에 대한 이해도가 더 좋을 것 같아 선택했던 곳입니다 규모는 작은편이예요^^ 가격도 치키몽키스보다 저렴했었는데 기억이 잘 안나네요 ㅠ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