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LI BIRD PARK
발리 버드 파크
Jl. Serma Cok Ngurah Gambir Singapadu, Batubulan, Kec. Sukawati, Kabupaten Gianyar, Bali 80582 인도네시아
+62 361 299352

무서워하나 사랑해 마지 않는 동물사랑 뀰뀰이를 위한 여행지 필수 코스는 동물원이다. 
발리주라는 동물원은 이미 방문했으니 발리주 근처의 발리버드파크로 결정. 

규모가 작은편이고 왠지 새공원이라 하면 새똥이 여기저기 널려있는 이미지가 있어 영 가기 싫었는데 
왠걸!! 정말 청결하고 아기자기한 공원이었음!

입구부터 여러 새들이 자유롭게 나무에 앉아있는데 묶여있지도 않았고 편안해 보이기까지 했다. 

시간대 별로 피딩프로그램과 볼거리,쇼가 있음. 
입장권은 
대략 30만 루삐아 초반대이다. 
(한화 약 25000원 정도)

깨끗하게 조성된 공원에는 그늘길도 적절히 있고 동선이 짧아 미취학 아동이 이동하기에 힘들지 않았다. 
포토샷도 여러 포인트이고 휴대폰으로도 넘나 정성스럽게 찍어주심^^

사람에게 친숙한 새들이 많았는데 왕관(?)앵무새는 사람들이 지나가면 꽥꽥 울어데며 만져달라 아우성^^;
열심히 긁긁긁 해주고 있는 나. 

버드파크 구역의 깡패 펠리컨 ㅎㄷㄷ
가까이서 보니 눈이 생선눈같이 생겨 넘나 무서운데
사람들이 지나가도 절대 비켜주지 않는다. 

우는 소리도 꿀꿀거리고
피해 지나가는 사람들 엉덩이나 가방을 쪼아대며 행패질^^;; 심지어 쫓아오기도 함 ㅋ

펠리컨 피딩 프로그램에서도 이놈들 행패에 공포의 분위기에서 피딩을 하는 웃지못할 장면이 연출되었다 

레스토랑은 오픈형 실내인데 아주 시원하고 화장실이 청결해 이용하기 좋았다. 
특히 미니 키즈룸이 있어 아이들 먼저 먹이고 놀게 하면 부모님이 편히 식사를 할 수 있었다. 

뷔페식이 포함된 발리주, 마린파크 동물원보다 이렇게 별도로 사먹게 되어있으니 오히려 음식 퀄리티도 좋고 청결한 느낌. 음식을 시키면 물이 공짜로 제공되는데 주문이 끝나기 전까지 물이 공짜로 제공된다는 이야기를 해주지 않는다 ㅋㅋ
여기서 먹은 고구마 프라이드스틱 넘넘넘 마이쪄~~

레스토랑 내 포토부스^^

앵무새 피딩프로그램

 

4D영화관람과 버드쇼까지 여러 프로그램을 참여했는데 30주 만삭의 임산부와 5살 아이가 다니기 크게 힘들지 않았다. 

영화관 내부는 아주 시원한 것은 아닌데 은근하니 시원한 편이라(?) 잠이 솔솔 왔더라는 ㅎㅎㅎ

뀰뀰이가 좋았는지 차안에서 내내 너무 좋았다고 이야기해 보람있던 여행지였음^^

발리에 왔는데 마사지를 받지 않는 것은 저녁밥 건너뛰는 것과 같다!!
작년말까지만해도 Go-life의 마사지 메뉴에 임산부 마사지 메뉴가 있었는데 없어졌다 ㅠㅠ
임산부 그것도 나처럼 만삭인 임산부 마사지를 하는 곳이 발리에서 쉽게 찾기는 힘들었기에 포기할까도 싶었지만 발리 오기 전 이사짐 푸느라 근육이 놀랐는지 왼쪽 골반통이 심해 등마사지와 발마사지라도 받으려고 서치. 



HYU SPA
휴스파
카카오톡:baobabmin
Jl. Danau Tamblingan No.39, Sanur, Kec. Denpasar Sel., Kota Denpasar, Bali 80228 인도네시아
+62 813-3896-2880

한국인 사장님이 운영하시는 마사지샵. 
보통 교민이 운영하는 곳은 고급 마사지샵이 많은데 이곳은 가성비로 승부하는 곳인듯 했다. 
구글, 트립어드바이저 평이 좋은 편이라 
굳이 한국인 상대로 영업하는 곳은 아니다. 

쓰리 몽키스 레스토랑 맞은편 인근으로 골목 초입에  위치해 찾기가 아주 어렵지는 않았고 커튼이 처진 간이룸3개와 발 마사지용 의자 2개가 놓인 작은 샵이었다. 

갈때 입은 원피스가 유독 배를 강조하게 만드는 옷이라 그랬나 내 배를 보고 자기들끼리 
‘할 수 있어? 어?’ 막 이러심 ㅋㅋ

거기다 난 기름 붓듯이
‘나 왼쪽 골반이 아파~’하니 더 겁먹는 불쌍한 마사지사들 ㅜㅠ 그럴 의도는 아니었어요~ 그냥 내 상태를 알려주고 싶었을 뿐^^;

나는 의자에서 목과 등,발 마사지를 받기로 하고
남편은 베드에 누워 발리니즈 마사지 시작. 
1시간 코스였고 한 명당 9만루삐아(한화 약 7200원)

임신 후 마사지 압을 맘 놓고 세게 받지 못해서
이번에도 난 영 만족을 못하고 끝났지만 남편은 압도 좋았고 엄청 시원했다고 만족! 크 부러운거...

남편은 마사지 받고 시원하다는 평을 잘 안하는데 하는 것을 보면 여기는 평소데로 받으면 현지 발리니즈 마사지에 비해 압이 다소 센 편이 아닐까.. 생각해보았다. 아무래도 한국인이 운영하는 곳인 만큼 한국인들이 좋아하는 압 세기에 맞추어 서비스를 진행하지 않을까..? 하는 생각이 들었다.

시간대비 가격대는 저렴한 것 같고 
압 잡는 것도 근육결에 맞게 잘 잡는 편이었다. 
오일선택이나 서비스를 정식으로 받고자 하는 사람들에게는 추천하지 않는다.

(아무래도 작은 샵이다 보니 샤워시설이나 파우더룸이 좋지는 않다)

앙꼿타고 호텔로 복귀 ㅋ

  사누르 Sanur는 이전 발리의 관광지로 현재 Kuta와 Seminyak 보다 이전에 발전한 관광지였다.

  현재의 Sanur지역은 해변을 끼고 맛있는 먹거리를 유지하면서 스노클링 및 스쿠버다이빙과 같은 해양스포츠 매장이 많이 있다.




  그리고, 현재는 복잡하지않고, 여유로운 사누르의 모습처럼 거주하고자 하는 외국인들의 주거지로 환영을 받고 있다.

이런 사누르에는 맛집이 참 많은데 이 중 내가 먹어본 식당 중 괜찮은 식당은 추천해 놓아야지~ 까먹지 않게~ㅎ




1. Akari Japaness 일식

출처 : Google이미지


점심 bento set을 시켰더니, 참치샐러드가 나와 맛있게 먹었다.


그 후에 벤또 set이 나왔는데 너무 배고팠는지 정신차리니 빈그릇이었다.

호텔에서 가까워 별기대없이 들어갔는데, 점심메뉴로 딱인 곳이었으며, 맛있었다.

아! 가격도 적당해서 마음에 들었다.^^


2. Rumah Sanur(& Co working office)

Nasi Goreng Rumah sanur
가격 Rp40,000 대비 대박 맛있음!
닭꼬치, 돈까스, 계란, 새우과장에 볶은밥은 매운맛 조절까지 된다.ㅎㅎ



Rendang
자와 Jawa 음식으로 호불호가 있는 음식이나 난 맛있게 잘 먹음.





Soto Ayam
인도네시아 Soul food~




사람은 2명이지만 보통 3인분을 시켜서 먹는다!! 그래야 먹은거 같음..ㅋㅋ




내가 직접 계산한 영수증!
맥주말고 teh 마셨으면 진짜 더 저렴하게 먹을수 있겠네~

완전 만족스러운 맛집!!


그리고, Co working Space로 인터넷 잘되고 업무공간으로 활용가능한 장소!!




마지막으로 내사진으로 마무리..ㅋㅋㅋ


+ Recent posts